최근 실내생활과 장시간 온라인 학습으로 자꾸 눈을 깜빡이거나
같은 소리를 반복해서 내는 틱장애 증상이 늘고 있습니다.

작은 증상으로부터 시작되는 어린이 틱장애치료는
치료 시기가 빠를수록 효과가 좋습니다.

우리 아이가
혹시 틱 장애?

어린이 틱 장애
언제 치료해야 할까?

어린이 틱장애는 아이눈깜빡임부터 코를 찡긋 거리고 흠흠 소리를 내는 등 가벼운 증상부터 나타납니다. 만약 아이가 반복적인 근육 움직임을 보이거나 소리를 내는 틱장애 초기 증상을 보인다면 최대한 빠른 상담을 통해 아이의 상태를 판단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초기에 어린이 어린이 틱장애를 치료하지 않으면 만성적인 틱장애, 뚜렛장애 등으로 이어지기도 합니다. 뿐만 아니라 틱 장애는 강박, 불안, 우울증, ADHD 등의 다른 질환을 동반하는 경우도 많습니다.

틱 증상이 나타난 아이,
놀라지 않는 것이 중요합니다

혹시 우리 아이가 틱장애 증상을 보이나요?
먼저, 부모님이 놀라지 않는 것이 중요합니다. 아이가 처음 틱 증상을 보였을 때 절대로 그 행동에 대해서 꾸짖거나 지적하시면 안 됩니다. 틱으로 의심되는 증상의 양상에 대 해 조용히 관찰하세요. 어떤 소리나 움직임을 보이는지, 얼마나 자주 반복하는지 등을 기록하세요.

이후엔 전문가와 상담하는 것이 우선입니다. 틱 장애로 이어진다고 하더라도 조기 치료할수록 예후가 좋아집 니다. 틱 증상은 아이의 의도에 의해 발병하는 것도 아니고 의지로 치료되는 것도 아니라는 것을 기억하셔야 합니다.